동영상 호환 작업 전 입니다. 영상은 고향집 드라마네집에서 감상 가능합니다.
13 Dec, 2004

[단팥] 같은 하늘 아래

머시라고 조회 수 7729 추천 수 0 목록
같은 하늘아래 살고 있다는
생각 만으로도 나는 좋아
가까이 그대 느끼며 살았는데
갑자기 보고 싶어

행여 그대모습 만나게 될까
혼자 밤거리를 헤메어 봐도
그대 어디론가 숨어버리고
보이는 것은 바로

같은 하늘아래 살고 있어서
그것만으로도 좋았는데
이렇게 문득 그대 보고 싶을때
우리사이 너무 멀어요

♬ 한가란(최강희)의 같은 하늘 아래

                                              - MBC일요로맨스극장 '단팥빵' 05부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16 [네멋대로해라] 그럴수도 있죠.. 난 그것두 좋아할래요 file [9] 머시라고 2005-01-10 7426
15 [아일랜드] 니가 먹어요. 다 식어서 강국 주기 싫어요.. file 머시라고 2005-01-09 7581
14 [풀하우스] 고백 1 - 누군가를 좋아한다는건.. 내가 미쳤지 file [1] 머시라고 2005-01-08 12206
13 [풀하우스] 송혜교의 '곰세마리' file [1] 머시라고 2005-01-07 10066
12 [오필승봉순영] 오 마이 갓~! file [1] 머시라고 2005-01-06 6953
11 [네멋대로해라] 혀 깨물었잖아.! 아빠 책임이야... file [1] 머시라고 2005-01-05 7256
10 [다모] 나는 너에게 무엇이냐... file [1] 머시라고 2005-01-04 9874
9 [다모] 날 아프게 하지 마라... file 머시라고 2005-01-03 9887
8 [다모] 내가 비천해지면 된다...!! file [2] 머시라고 2004-12-16 6599
7 [네멋대로해라] 너 내친구 죽였어. 물어내 file [2] 머시라고 2004-12-15 6763
6 [네멋대로해라] 그녀가 그를 사랑하는 방법 (미래to복수) file 머시라고 2004-12-15 7852
5 [네멋대로해라] 거짓말처럼 죽어버렸습니다. file 머시라고 2004-12-14 8243
4 [네멋대로해라] 꿈과 희망 그리고 하늘 file 머시라고 2004-12-14 8992
» [단팥] 같은 하늘 아래 file [8] 머시라고 2004-12-13 7729
2 [단팥빵] 단팥빵과 가란의 키스신 쭉! file [1] 머시라고 2004-12-13 8986
1 [파리의연인] 오늘 너무 긴 하루를 보낸 그녀에게 file [1] 머시라고 2004-12-13 10870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