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 Apr, 2007

박남수 - 아침 이미지

보시리 조회 수 6514 추천 수 0 목록
□□□□□□□□□□□□□□□□□□□□□□□□□□□□□□□□□□□□□□

   아침 이미지

  어둠은 새를 낳고, 돌을
  낳고, 꽃을 낳는다.
  아침이면 온갖 물상을 돌려주지만
  스스로는 땅에 굴복한다.
  무거운 어깨를 털고
  물상들은 몸을 움직이어
  노동의 시간을 즐기고 있다.
  즐거운 지상의 잔치에
  금색으로 타는 태양의 즐거운 울림.
  아침이면,
  세상은 개벽을 한다.


□□□□□□□□□□□□□□□□□□□□□□□□□□□□□□□□□□□□□□


낮은 구름장의 아침.
꽃도 있고 새도 있고.

새 날이 시작되기 전에, 눈도 미처 뜨지 못한 새벽
묵은 한주일을 죄~ 수거해가던
덜커덩덜커덩.. 환경미화트럭의 소음이랑

틀림없이 저 구름장 뒤에 숨어
솔직히, 밀어제치고 튀어나오고 싶은 욕망을 억누르며
발가락 꼼지락. 양반닮은 점잔이나 흉내내고 있을 태양.


누굴까..
누군가 reset button을 눌렀습니다.

월요일 아침
List of Articles
번호
130 유지소 - 박쥐 file 보시리 2007-07-28 6910
129 김정란 - 기억의 사원 file [2] 보시리 2007-07-11 6751
128 기형도 - 바람은 그대 쪽으로 file 보시리 2007-06-25 9700
127 홍윤숙 - 과객 file 보시리 2007-06-18 6682
126 함민복 - 산 file 보시리 2007-06-08 7372
125 오상순 - 짝 잃은 거위를 곡(哭)하노라 [3] 보시리 2007-06-06 11900
124 신달자 - 불행 보시리 2007-06-03 7668
123 김정란 - 눈물의 방 보시리 2007-06-01 6614
122 김용택 - 그 강에 가고 싶다 file 보시리 2007-05-30 8851
121 함민복 - 긍정적인 밥 보시리 2007-05-27 7286
120 문병란 - 돌멩이 (반들반들) 보시리 2007-05-27 7052
119 천상병 - 나무 (기다, 아니다) file [3] 보시리 2007-05-24 7075
118 천양희 - 좋은 날 보시리 2007-05-21 6483
117 장정일 - 내 애인 데카르트 보시리 2007-05-17 6344
116 유지소 - 별을 보시리 2007-05-14 6048
115 박성우 - 도원경(桃源境) 보시리 2007-05-11 8294
114 천양희 - 외딴 섬 보시리 2007-05-09 6472
113 안도현 - 섬 [1] 보시리 2007-05-06 6794
» 박남수 - 아침 이미지 보시리 2007-04-30 6514
111 문정희 - 고독 보시리 2007-04-29 6718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