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May, 2013

인삿말은 멋쩍고 하여

보시리 조회 수 11539 추천 수 0 목록

간만에 나간 운동에.. 샥신이 오글오글, 무말랭이처럼 느껴지는 오늘, 운동 Day- 2.

지난 6개월간, 그럴 듯한 이유 내걸고, 산쪽으로는 얼굴도 안돌린 채 잘 먹고 잘 살아서,

이제 흔적만 남은 체, 나태의 웅덩이에서 헤엄치던 허약한 근육들이.. 아주 비명을 

지릅니다만.  - '성장통'이라 밀어붙이며 쌩무시 중.

여름도 아니 왔는데, 아, 글쎄 아기 코스모스가 얼떨결에.. 피었지 뭡니까.

건강한 여름 맞이하시길 바랍니다만.


    .


profile

머시라고

June 21, 2013
*.131.132.99

철모르는 꽃님이시네요.

저희 시골엔 매실나무님들이 꽃을 일찍 피워 올해 작황이 좋지 못했다고 합니다.

척박해보이는 땅에서 솟아나옴도 신기한데, 작은 체구에 예쁜 꽃을 피웠네요.

제가 괜히 기운이 샘솟는 듯 합니다. ^ㅁ^

List of Articles
번호
719 송구영신 보시리 2017-01-01 36565
718 겨울 가는 통로 [2] 보시리 2016-11-01 10561
717 반가운 추석을 맞는 인사 file [2] 보시리 2013-09-19 32044
» 인삿말은 멋쩍고 하여 file [1] 보시리 2013-05-29 11539
715 기쁜 크리스마스가 되시길 file 보시리 2012-12-22 15062
714 성공을 위한 명언 서승진 2012-07-21 8006
713 친구 명언 이관호 2012-07-20 16507
712 좋은 명언 [1] 신호남 2012-07-19 5068
711 산업공학과 홈페이지, 전남대 개교60주년 기념 타임캡슐 수장품으로 선정 file 머시라고 2012-06-20 5961
710 산업공학과, 전남대학교 2011년도 우수학과(부) 선정 file [1] 머시라고 2012-03-10 5614
709 새해인사를 가장한.. 열줄 넘는 댓글 file [3] 보시리 2012-01-01 6439
708 바라보기에 따라 [3] 보시리 2011-08-08 8887
707 방랑자의 걸음으로 file [6] 보시리 2011-06-26 9982
706 감사 [2] 니면상 2011-06-22 15949
705 `권위적 상사` 이렇게 대처하라..`관리법 5계명` 참을만큼 2011-05-10 3458
704 해남 현산중학교 22회 동창회 일정 안내 [3] 머시라고 2010-12-01 8838
703 두치와 뿌꾸 재미있어요. [4] 이서현 2010-11-13 8268
702 닉네임 사건 [1] 머시라고 2010-04-20 4625
701 두시탈출 컬투쇼 - 식약청 직원이 꿈인 초등생, 문하성 군 No.1 [1] 머시라고 2009-11-30 22554
700 별까지는 가야 한다 [3] 보시리 2009-10-09 7826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