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 Jan, 2024

새해

머시라고 조회 수 16 추천 수 0 목록
장모님께서 갑자기 쓰러지셨다.
의식 없이 이틀 후 별세하셨다.
축구대회 전날이었다.

장례 후 아래와 같은 문자를 보냈는데,
이후 사정으로 그동안 노력 못 했다.

삼가 깊은 감사의 말씀 올립니다.

이번 제 장모님의 장례에 명복을 빌어 주셔서 
큰 위로를 받았습니다.

그럼에도 갑작스러운 이별과
고인에 대한 생전 저의 불효...
27년 전 부친 작고 후 그리움 속에
그간 제 삶의 슬픔이 가중되어
감사 인사가 늦었습니다. 
황망 중 경황이 없었던 점을
널리 혜량하여 주시길 바라고 바랍니다.

귀댁의 즐거움과 슬픔 모두
함께 나누고픈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자꾸 문득 즐거워지는 나날 되시길 희망합니다.
다시 한번 깊이 감사드립니다.

소문도 걱정스러워 문자로 가림막.
별세 3주 후 아내가 암 진단을 받았다.
바로 수술이 불가하여 항암 치료를 시작했다.
그렇게 반년을 보냈다.

오늘은 새해라고 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 새해 머시라고 2024-01-01 16
225 축구⚽️ 18라운드 연속 골~♡ file 머시라고 2023-03-20 60
224 2022 월드컵을 앞둔 올해의 기록ㅋㅋ file 머시라고 2022-11-14 164
223 우리들의 몇 해 사진 ♡ 이원주 선생님 file 머시라고 2022-10-24 156
222 2022년 2번째 해트 트릭~! file 머시라고 2022-09-20 167
221 재잘재잘 file 머시라고 2022-09-12 177
220 학교 홈페이지 메인화면 출연 file 머시라고 2022-05-25 716
219 2022년 첫 해트 트릭 기념 감사 이벤트 file 머시라고 2022-04-05 250
218 전남대학교 우수조교상 수상 file 머시라고 2021-06-29 357
217 영원한 총학생회장 file 머시라고 2021-05-21 358
216 미안하다 창피하다 file 머시라고 2021-05-21 288
215 고군분투 file 머시라고 2021-04-10 258
214 졸업과 가지치기의 공통점은? file 머시라고 2021-04-07 274
213 와장창창 바랬던가 file 머시라고 2021-04-07 248
212 도라지야, 내 나이가 몇이냐 file 머시라고 2021-04-07 255
211 꾹꾹 1 file 머시라고 2021-04-07 238
210 축구 카운트다운 / K6 리그 / 풋신ㅋㅋ file 머시라고 2020-07-13 436
209 거울아~ 거울아~ 너는 몇 살이니? 머시라고 2019-03-18 810
208 어머니의 억겁의 세월 살림살이 file 머시라고 2019-03-18 1039
207 다시마~ 김, 데스까? file 머시라고 2019-03-18 579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