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 Jun, 2003

정현종 - 모든 순간이 꽃봉오리인 것을

박찬민 조회 수 7444 추천 수 0 목록
**********************************

[ 모든 순간이 꽃봉오리인 것을 ]

나는 가끔 후회한다
그때 그 일이
노다지였을지도 모르는데.....
그때 그 사람이
그때 그 물건이
노다지였을지도 모르는데.....
더 열심히 파고들고
더 열심히 말을 걸고
더 열심히 귀 기울이고
더 열심히 사랑할 걸.....

반벙어리처럼
귀머거리처럼
보내지는 않았는가
우두커니처럼.....
더 열심히 그 순간을
사랑할 것을.....
모든 순간이 다아
꽃봉오리인 것을,
내 열심에 따라 피어날
꽃봉오리인 것을!

**********************************

죽음의 공포에도 두려워지지 않게
열심히 삽시다. ^^;

profile

보시리

October 22, 2005

모든 순간이 다아
꽃봉오리인 것을,
내 열심에 따라 피어날
꽃봉오리인 것을!


열심히..살기.
List of Articles
번호
30 도종환 - 해마다 봄은 오지만 박찬민 2003-07-12 5686
29 황다연 - 제비꽃 [4] 박찬민 2003-06-23 5782
» 정현종 - 모든 순간이 꽃봉오리인 것을 [1] 박찬민 2003-06-23 7444
27 김춘수 - 꽃 [2] 박찬민 2003-06-12 7443
26 류시화 - 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 박찬민 2003-06-10 6667
25 김현승 - 고독 [1] 박찬민 2003-06-06 14165
24 이문재 - 거미줄 [1] 박찬민 2003-06-03 9337
23 심 훈 - 그 날이 오면 머시라고 2003-06-02 6275
22 김용택 - 그리움 박찬민 2003-05-27 6939
21 류시화 - 길 위에서의 생각 [2] 박찬민 2003-05-26 7329
20 이정하 - 한사람을 사랑했네 3 박찬민 2003-05-21 7153
19 이정하 - 별 1 박찬민 2003-05-20 7906
18 정호승 - 수선화에게 [1] 머시라고 2003-05-13 9760
17 정호승 - 사랑한다 [1] 박찬민 2003-05-10 9359
16 안도현 - 기다리는 이에게 머시라고 2003-05-09 7541
15 도종환 - 울음소리 [1] 박찬민 2003-05-04 7559
14 황동규 - 즐거운 편지 file 머시라고 2003-04-25 7283
13 류시화 - 목련 머시라고 2003-04-15 15040
12 도종환 - 내가 사랑하는 당신은 박찬민 2003-04-12 8829
11 도종환 - 가까이 다가가고 싶었지만 머시라고 2003-04-12 7283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