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일 호환 작업 전 입니다. 음악은 고향집 라임멜로디에서 감상 가능합니다.
21 Feb, 2005

떠나가는 배

보시리 조회 수 8454 추천 수 0 목록
□□□□□□□□□□□□□□□□□□□□□□□□□□□□□□□□□□□□□□

저기 떠나가는 배 거친 바다 외로이
겨울 비에 젖은 돛에 가득 찬바람을 안고서
언제 다시 오마는 허튼 맹세도 없이
봄날 꿈 같이 따사로운 저 평화의 땅을 찾아
가는 배여, 가는 배여.. 그 곳이 어드메뇨
강남 길로 해남 길로 바람에 돛을 맡겨
물결 너머로 어둠 속으로 저기 멀리 떠나가는 배

너를 두고 간다는 아픈 다짐도 없이
남기고 가져갈 것 없는 저 무욕의 땅을 찾아
가는 배여 가는 배여.., 언제 우리 다시 만날까
꾸밈없이 꾸밈없이 홀로 떠나가는 배
바람소리 파도소리 어둠에 젖어서 밀려올 뿐.

바람소리 파도소리 어둠에 젖어서 밀려올 뿐..

□□□□□□□□□□□□□□□□□□□□□□□□□□□□□□□□□□□□□□

고정희 시인은 가요 부르기를 즐겼다든데..
그가 왠지 이 곡을 좋아했을 것만 같습니다..

profile

보시리

October 05, 2005
*.202.174.198

떠나가는.. 배.
무욕의 땅, 평화의 땅은 어디일까.
진짜 있기는 한 걸까요..
profile

머시라고

May 12, 2006
*.131.132.175

저도 이 노래를 즐겨부르던 때가 있었습니다. ^ㅁ^
♬ 강남 길~로, 내 고향! 해남 길~로 바람에 돛을 맡겨~
profile

언제나동심

September 14, 2007
*.255.219.187

새노래 시간에 아이들에게 알려 줄 노래 찾다가 들르게 되었는데 제가 너무 좋아 하는 노래가 나와서 여기서 오래 머물다가 갑니다^^
profile

나답게

September 14, 2010
*.213.216.9

정태춘의 노래를 들은지도 오래되었네요.
초기 작품임에도 깔끔하면서 의미있느, 가사가 좋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 솜사탕 file [2] 머시라고 2007-12-02 26671
58 나뭇잎 배 file [2] 머시라고 2007-09-04 13854
57 이하나 - 하얀 민들레 file 머시라고 2007-06-25 15635
56 딱따구리구리 마요네즈, 인도 인도 인도 사이다 file [3] 머시라고 2007-04-13 13395
55 나란히 나란히 file 머시라고 2006-10-21 13189
54 수퍼 그랑조 file 머시라고 2006-05-29 13484
53 반디 반디 머시라고 2006-04-25 79911
52 손을 씻어요 file [4] 머시라고 2006-04-13 12343
51 어린시절 file [1] 머시라고 2006-01-02 10715
50 피노키오 file [1] 머시라고 2005-12-09 27989
49 앞마을 순이 file [9] 머시라고 2005-11-01 16677
48 네잎클로버 file [1] 머시라고 2005-09-13 30665
47 우주소년 아톰 file [2] 머시라고 2005-07-02 42344
46 산토끼 file [1] 머시라고 2005-02-25 18241
» 떠나가는 배 file [4] 보시리 2005-02-21 8454
44 기찻길 옆 오막살이 file [1] 머시라고 2005-02-14 20951
43 괜찮아요 file [8] 머시라고 2005-01-26 24714
42 산중호걸 file [1] 머시라고 2005-01-20 14470
41 창밖을 보라 file [4] 머시라고 2005-01-11 17328
40 개구리 노총각 file [5] 머시라고 2005-01-03 23965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