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 Jun, 2006

[펌]월드컵 먹거리

보시리 조회 수 3093 추천 수 0 목록


  ⓒ 2006 HelloDD.com

득점으로 흥분했을 땐 오렌지를, 새벽 4시 갈증 해소엔 참외가 좋다.
응원에 필요한 에너지를 보충하면서 몸매와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월드컵 과일 야식을
상황과 시간대별로 소개한다.

[오전 4시, 프랑스전(6월 19일)·스위스전(6월 24일)]
-배·수박·참외
새벽 4시, 극심한 공복상태다. 새콤한 과일은 위산 분비를 촉진해 속이 쓰릴 수 있다.
산 성분이 적은 배, 수박, 참외, 바나나, 망고 등을 먹으면 좋다.
특히 수박과 참외는 격렬한 응원으로 잃은 수분을 보충해줘 갈증을 금방 멎게 한다.


[동점, 팽팽한 경기가 펼쳐져 초조할 때]
-바나나
몸과 마음이 안정됐을 때 분비되는 신경전달물질 ‘세로토닌’이 많이 나오도록 돕는
탄수화물이 좋다. 과일 중에서는 바나나<사진>에는 탄수화물이 많이 들어있다.
바나나는 밤샘 응원과 음주로 입이 깔깔해 아침이 목을 넘어가지 않을 때 먹기 좋다.
목넘김이 좋고, 에너지를 충분히 공급해 신체리듬을 빠르게 회복시켜준다.


[골! 흥분이 폭발할 때]
-오렌지·키위·멜론
갑작스런 흥분은 몸에 해롭다. 칼슘은 신경을 안정시키고 이완시켜 흥분을 가라앉힌다.
칼슘이 많은 과일로는 오렌지, 키위, 멜론 등이 있다.


[골을 먹었다! 스트레스 받을 때]
-귤·토마토
혈압이 높아져 위험할 수 있다.
혈압을 낮추는 칼륨·칼슘·마그네슘 풍부한 과일은 귤, 토마토, 바나나, 오렌지 등.


[목이 쉬었다]
-석류·매실·파파야
‘붉은 악마도 석류를 좋아해~’. 석류는 소염효과가 높아서 목이 쉬었을 때 염증을 가라앉혀
준다. 매실은 침 분비를 촉진해 갈증을 달래고 역시 염증을 가라앉힌다. 파파야도 좋다.
독일에서는 파파야에 들어있는 ‘파파인’ 성분을 목 캔디에 첨가한다고 한다.


[헉! 밤 샜더니 피부가 푸석푸석]
-토마토·망고·블루베리·감귤류·딸기
차가운 새벽, 땀까지 흘리며 응원하면 피부에 좋지 않다.
베타카로틴과 플라보노이드, 비타민C를 섭취해야 한다. 베타카로틴은 토마토와 망고,
플라보노이드는 블루베리와 감귤류, 비타민C는 딸기, 자몽, 오렌지, 망고, 파인애플에 풍부하다.

**************************************************************
이건.. 과일가게 아저씨의 <경제 전략>이 틀림 없다는.. ^^
그냥~..보리차면 될 것 같은데~..

암튼~.
낼 새벽입니다.
모두모두 건~강한 응원을~!!!
(그..주요 집결지의 전후 상황은 너무나 살벌했습니다. ㅡㅡ^..)

profile

머시라고

June 21, 2006
*.131.132.175

주요 집결지가 어디나요?
profile

보시리

June 22, 2006
*.132.51.64

아~따.. 쩌그 우에 사진두 올렸쟈뉴...전대 후문..

..전대미문~?? ㅋ
List of Articles
번호 sort
579 장마가 오다 file [6] 보시리 2006-06-26 3255
578 < 어느 고양이 이야기 >- 파토 님( 노매드 기자 ) file [4] 보시리 2006-06-22 6171
» [펌]월드컵 먹거리 file [2] 보시리 2006-06-18 3093
576 둘리의 별 file 보시리 2006-06-12 3042
575 각자 알아서~ file [3] 보시리 2006-06-08 3507
574 오~필승 꼬레아~? file [2] 보시리 2006-06-04 3249
573 자유로운 그림자 보시리 2006-06-02 3318
572 주변 바라보기 file [1] 보시리 2006-05-26 11090
571 [세상읽기] 연민은 항상 도덕적인가 / 박구용 file [1] 머시라고 2006-05-25 2868
570 해우소 비사 解憂所 秘詞 file 보시리 2006-05-18 2939
569 [4] 보시리 2006-05-16 3560
568 친구 file 보시리 2006-05-08 3509
567 안부 전합니다.. [2] 가라한 2006-05-07 3195
566 file [3] 보시리 2006-05-03 3647
565 참 좋은 생각 file [4] 보시리 2006-04-29 3013
564 내 손가락이 가리키는 곳~. file 보시리 2006-04-28 3536
563 생각이 바뀔 때 열리는 풍경 file 보시리 2006-04-25 2971
562 세계 경찰수사경연대회 [2] 보시리 2006-04-23 3207
561 중요한 것 file [1] 보시리 2006-04-20 3207
560 새 이야기 보시리 2006-04-18 3107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