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호환 작업 전 입니다. 영상은 고향집 드라마네집에서 감상 가능합니다.
8회 35. 냉면집(낮)

물냉면을 먹는 시연.
재복, 시연의 얼굴을 냅킨으로 닦고 있다.
냅킨에 제 침을 묻혀가면서...

재복 : 물냉으루 해장이 되겠냐?
시연 : 속이 댓따 뜨거워. 시원한 걸루 식혀야 돼.
재복 : 길에서 잤냐? 완전 언니 노숙자네, 얼굴이?
시연 : 이 재복. 너는 언제 진짜 경호원 되냐?
재복 : 니가 뜨기만 기다리구 있잖아, 아저씨가... 너, 경호해 줄라구...
시연 : ...(국물만 먹는다.)
재복 : (시연을 감상하듯 본다.) 어지간히 지워졌네. (그리곤 냉면을 먹는다.) 일이 잘안돼, 우리 시연양?
시연 : 잘 되는 건지, 안되는 건지, 감이 안 와.
재복 : 그럴땐 잘 되는 걸루 쳐어.
시연 : ...이 재복.
재복 : 응.
시연 : ...내가... 일땜에... 좀 이상한 짓을 하면 어쩔래?
재복 : (물끄러미 본다.)
시연 : ...뭐, 여러모로...
재복 : ...난 너 힘든 거 많이 봤잖아.
시연 : ...
재복 : 니가 무슨 짓을 하든, 니가 하겠다면, ... 난 무조건 니 편이야. ...니가 별 쓰레기 같은 짓을 다 해두... 너보다 한 백만배는 쓰레기들이 더 많아. ... 그 쓰레기들 다 치워두... 너보다 못한 쓰레기 한개는 꼭 남아. ...바로 나.
시연 : (픽 웃는다.)
재복 : ...니 밑에서, 내가 남는 쓰레기 되 줄테니까, 그냥, 훨훨 날어.
시연 : ...이 재복.
재복 : 응.
시연 : 내가 니 담배가 아닌게 확실하다.
재복 : ...또 담배야?
시연 : 그리구, 라이타가 아닌 것두 확실하다.
재복 : ...
시연 : 확실히 기둥서방 모드야.
재복 : ...(인상을 쓰며) 나, 쿨한 거 아니야?
시연 : 나 쿨한 거 싫어해.
재복 : 그게 멋있는 거 아닌가?
시연 : ...니가 나땜에 속상해서 질질 짰으면 좋겠어. ...내 생각엔 그게 담배야.
재복 : ...
시연 : ...기둥서방.
재복 : (우울하게) 질질 짜는게 담배였구나아.
List of Articles
번호
56 [사랑은기적이필요해] 내가 날 인정 안하는데, 누가 날 인정하겠어? file 머시라고 2005-12-09 6748
55 [사랑은기적이필요해] 인생에서 가장 후회스러운 일은 실패한 일이 아니라, file 머시라고 2005-12-09 16370
54 [사랑은기적이필요해] 누구든지 기적을 만들어 낼 수 있어. file 머시라고 2005-12-09 7871
53 [서동요] 서동공 때문에가 아니라, / 어쩜 좋아 file 머시라고 2005-12-08 5521
52 [신돈] 당신이 없는 세상은 file 머시라고 2005-12-06 8921
51 [서동요] 자신의 목표와 마주 대하는 법 file [3] 머시라고 2005-11-07 6739
50 [서동요] 힘이 있어야 겠습니다. 장군님은 아닙니다. file [1] 머시라고 2005-11-07 6168
49 [프라하의연인] 연애하고 마라톤의 공통점 file 머시라고 2005-10-10 2314986
48 [내이름은김삼순] 심장이 딱딱해졌으면 좋겠어 file [3] 머시라고 2005-06-25 48863
47 [내이름은김삼순] 결국은 자기 방식대로 해석하고 갖다붙인다 file 머시라고 2005-06-23 11850
46 [내이름은김삼순] 사랑의 유효기간, 항상 진심으로 대하려 노력했다 file 머시라고 2005-06-23 14890
45 [내이름은김삼순] 인생은 초코릿 상자.. file [2] 머시라고 2005-06-17 10221
44 [네멋대로해라] 그 사람한테선,, 마음을 봤어요... file [2] 머시라고 2005-06-07 7371
43 [건빵선생과별사탕] 내가 바랬던,, 바라는 건... file 머시라고 2005-06-01 10476
42 [건빵선생과별사탕] 결혼을 하려면 ,,, file [1] 머시라고 2005-06-01 7972
41 [네멋대로해라] 그러지 말았어야 하는건 지금이 아니라,, file [1] 머시라고 2005-05-19 10367
40 [건빵선생과별사탕] 가난이야 한낱 남루에 지나지 않는다 file 머시라고 2005-05-19 10237
39 [건빵선생과별사탕] 내가 살아있음을 알려주려고.. file [3] 머시라고 2005-05-18 8016
38 [신입사원] 비애와 일 잘할 수 있는 요령 하나 file [4] 머시라고 2005-04-25 7983
» [아일랜드] 내가 니 담배가 아닌게 확실하다 file 머시라고 2005-03-13 24082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