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호환 작업 전 입니다. 영상은 고향집 드라마네집에서 감상 가능합니다.
03 Jan, 2005

[다모] 날 아프게 하지 마라...

머시라고 조회 수 9887 추천 수 0 목록
(윤) : 아프냐...
(채옥) : 네...
(윤) : 나도 아프다...
너는 내 수하이기 이전에 누이나 다름없다..
날 아프게 하지 마라...
(채옥) : 나으리 소녀 일곱 살 나이부터 나으리 곁을 지켜왔습니다..
앞길에 목을 바칠 순 있어도 걸림돌이 되고 싶진 않습니다..
나으리를 모신지 15년입니다..
지나오신 고통의 길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습니다..
저 때문에 나으리 꿈이 물거품이 되는걸 볼 수 없습니다..
(윤) : 널 희생시키면서 까지 내 꿈을 이루고싶은 마음은 없다...

스으윽~ ^^
List of Articles
번호
16 [네멋대로해라] 그럴수도 있죠.. 난 그것두 좋아할래요 file [9] 머시라고 2005-01-10 7426
15 [아일랜드] 니가 먹어요. 다 식어서 강국 주기 싫어요.. file 머시라고 2005-01-09 7581
14 [풀하우스] 고백 1 - 누군가를 좋아한다는건.. 내가 미쳤지 file [1] 머시라고 2005-01-08 12206
13 [풀하우스] 송혜교의 '곰세마리' file [1] 머시라고 2005-01-07 10066
12 [오필승봉순영] 오 마이 갓~! file [1] 머시라고 2005-01-06 6953
11 [네멋대로해라] 혀 깨물었잖아.! 아빠 책임이야... file [1] 머시라고 2005-01-05 7256
10 [다모] 나는 너에게 무엇이냐... file [1] 머시라고 2005-01-04 9874
» [다모] 날 아프게 하지 마라... file 머시라고 2005-01-03 9887
8 [다모] 내가 비천해지면 된다...!! file [2] 머시라고 2004-12-16 6599
7 [네멋대로해라] 너 내친구 죽였어. 물어내 file [2] 머시라고 2004-12-15 6763
6 [네멋대로해라] 그녀가 그를 사랑하는 방법 (미래to복수) file 머시라고 2004-12-15 7852
5 [네멋대로해라] 거짓말처럼 죽어버렸습니다. file 머시라고 2004-12-14 8243
4 [네멋대로해라] 꿈과 희망 그리고 하늘 file 머시라고 2004-12-14 8992
3 [단팥] 같은 하늘 아래 file [8] 머시라고 2004-12-13 7729
2 [단팥빵] 단팥빵과 가란의 키스신 쭉! file [1] 머시라고 2004-12-13 8986
1 [파리의연인] 오늘 너무 긴 하루를 보낸 그녀에게 file [1] 머시라고 2004-12-13 10870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