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 May, 2021

영원한 총학생회장

머시라고 조회 수 36 추천 수 0 목록
20210505_parkGwanHyun.png

전남대학교 영원한 총학생회장 박관현 열사

아내랑 나는 10여 년 전쯤 생가 근처에 계실 때 사진 찍었는데,
그 후 식구가 된 어머니와 딸들도 올해 이곳에서 함께 했다.
도타운 애국·애족·애민 정신으로 더 좋은 세상 누리게 해주신 분들께,
나의 부끄러움으로 심심하지 못한 애도와 감사 인사드립니다.

제41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대통령오셨으면
#518 #5.18 #5·18 #민주화운동 #518광주민주화운동
List of Articles
번호
218 전남대학교 우수조교상 수상 file 머시라고 2021-06-29 25
» 영원한 총학생회장 file 머시라고 2021-05-21 36
216 미안하다 창피하다 file 머시라고 2021-05-21 30
215 고군분투 file 머시라고 2021-04-10 37
214 졸업과 가지치기의 공통점은? file 머시라고 2021-04-07 29
213 와장창창 바랬던가 file 머시라고 2021-04-07 22
212 도라지야, 내 나이가 몇이냐 file 머시라고 2021-04-07 26
211 꾹꾹 1 file 머시라고 2021-04-07 19
210 축구 오뎅탕 / K6 리그 / 풋신ㅋㅋ file 머시라고 2020-07-13 173
209 거울아~ 거울아~ 너는 몇 살이니? 머시라고 2019-03-18 570
208 어머니의 억겁의 세월 살림살이 file 머시라고 2019-03-18 810
207 다시마~ 김, 데스까? file 머시라고 2019-03-18 352
206 봄비가 꽃잎을 떨어뜨렸고, 미세먼지를 씻어냈다. file 머시라고 2019-03-18 392
205 내 젊은 날의 초상은 지금도 계속된다 file 머시라고 2018-03-14 2898
204 혹한의 겨울 지나 꽃피는 춘삼월을 향해 file 머시라고 2018-03-04 9852
203 모임대표 시작 인사. (사직 인사 안쓰길) 머시라고 2018-01-16 13411
202 이사 file 머시라고 2017-10-07 2648
201 쫓겨난 파마머리 머시라고 2017-09-18 9653
200 그 누가 마늘 값을 비싸다고 하는가 file 머시라고 2017-06-18 12323
199 마당쓸땐 짓꿎은 바람. file 머시라고 2017-06-16 15882
외롭지 않으면 길을 떠나지 않는다.